병원소개

어린이에게 행복을 부모에게 희망을

2020.07.23
어린이병원 원무과
전화
02-570-8133

[영상자막]

시민의 편
새로운 서울
박원순 시장의 아름다운 동행이 시작됩니다.
“어린이병원 현장방문”

박원순 시장은 건강과 가정형편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이와 청년들을 격려했습니다.
먼저 오전엔 서초구 헌릉동에 위치한 서울시립 어린이병원을 방문해서 시설을 둘러보고 발달장애 치료를 받고 있는 아이의 부모들과도 대화의 시간을 가졌는데요.
이어 박원순 시장은 장기간 누워있는 환아들의 혈액순환과 치료 효과를 위해 실시하는 가슴두드려주기인 태핑을 직접 어린이에게 해주고 몸이 불편해서 혼자 식사가 어려운 아이에게 직접 음식을 떠먹여 주면서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어린이에게 행복을, 부모에게 희망을 주는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1948년 보건병원으로 문을 열어, 1978년 현 위치로 신축 이전, 서울시립 아동병원을 거쳐,
2007년 지금의 모습으로 증축하여 한층 업그레이드된 전문 치료실과 환자편의와 효율성을 극대화한 295개의 병상을 갖추고 누구에게나 신뢰받는 병원이자 대표적인 공공병원으로 공공의료를 실천하는 국내 최고의 어린이병원으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친구” 같은 병원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소아청소년과, 정신건강의학과, 재활의학과, 치과, 영상의학과 등의 진료과를 갖추고 다양하고 전문적인 일대일 맞춤형 치료프로그램과 그룹치료 등 재활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하여 레인보우 음악밴드 연주회, 발달장애 엑스포, 비만캠프, 덴탈캠프 등의 주기적인 행사 개최로 어린이들이 정서적 안정을 되찾는 희망의 발판이 되고 있습니다.

“소통” 하는 병원
어린이를 내 아이처럼 생각하는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장기입원 또는 통원치료로 학업이 중단되는 학생들의 학습고를 보장하고 학교생활을 지원하는 병원학교를 개설했으며, 장기간 아이치료에 지친 부모의 이해를 돕기 위한 부모상담 및 교육프로그램과 가족캠프 등 차별화된 프로그램 운영으로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만의 특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함께 돕는” 병원
친환경 미래형 병원으로 대한민국 어린이병원을 선도해가는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쾌적한 환경을 갖춘 보호자 없는 병실 운영으로 환자 중심주의를 실천하고 있으며, 서울역 노숙인에 대한 무료진료, 사회복지시설의 장애어린이에 대한 방문 나눔 진료 등을 통해 지역사회발전에 협력하고 의료비 지원 등의 사업을 통하여 의료 취약계층 환아에 대한 건강안전망 기능을 더욱 강화하여 공공보건사업을 적극 실천하고 있습니다.

“혁신”하는 병원
병원을 방문하는 고객편의를 위한 작은 도서관 개관, 장애인복지관이 운영하여 장애아의 자립을 돕는 커피나무 개점, 장애어린이에 대한 일대일 맞춤형 기기를 제공하는 재활공학센터와 행동발달치료 센터를 증축하여 환아에 대한 세심한 배려로 건강만큼은 평등한 사회를 만드는 공공의료를 실천하고 장애어린이의 건강한 삶과 복지증진을 위해서 세계적인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